피아니스트(Pianist)

윤정은(Jung Eun Yoon)





학력 (Education)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박사 졸업 
[논문: 죄르지 리게티(György Ligeti) 《피아노 에튀드》(Études pour piano, 1985-2001) 전 곡 분석 및 연주법 제안]
줄리어드 음악대학 석사 졸업
뉴잉글랜드 콘서바토리 학사 졸업
뉴잉글랜드 콘서바토리 예비학교 및 월넛힐 예술고등학교 졸업
서울예술고등학교 재학중 도미
예원학교 졸업
 
현재 ‌서울대학교, 경희대학교, 국민대학교, 예원학교, 서울예술고등학교 출강

앙상블노바(Ensemble Nova) 멤버

입상경력(Awards)

2017. 에피날 국제피아노콩쿠르 메달리스트
2010. NEC Honors Competition 우승
2006. 오벌린 국제 피아노 콩쿠르 3위

           콩코드 오케스트라 영 아티스트 콩쿠르 1위
           국제 챔버 앙상블 콩쿠르 1위
           Fischoff 내셔널 챔버 콩쿠르 입상
2005. 뉴 잉글랜드 필하모닉 영 아티스트 콩쿠르 1위
2002. 틴에이져 콩쿠르 대상

           국민일보 한세대 콩쿠르 1위
2001. 음악춘추 콩쿠르 1위

           세종음악 콩쿠르 1위
1999. 소년 한국일보 콩쿠르 1위





 
‌다채로운 음색과 섬세한 타건의 피아니스트 윤정은은 예원학교를 졸업하고 서울예술고등학교에 재학 중 도미하여 New England Conservatory 예비학교와 학사학위를 장학생으로 취득하고 줄리어드 음악대학 역시 장학금을 수혜하며 석사과정을 졸업하였다. 그리고 서울대학교 음악대학에서 Teaching Assistant로 박사과정(논문: 죄르지 리게티(György Ligeti)《피아노 에튀드-Études pour Piano, 1985-2001》전곡 분석 및 연주법 제안 / 지도교수: 최희연, 이민정)을 전액 장학금을 받으며 취득하였다.

유년시절 부터 다양한 콩쿨 입상으로 두각을 나타낸 그녀는 소년한국일보 콩쿨 금상을 비롯하여 세종 음악 콩쿨, 음악춘추, 틴에이저, 국민일보-한세대 콩쿨 등 국내 유수의 콩쿨에서 대상과 1위를 차지하였으며, Concord Orchestra, New England Philharmonic Young Artist Competition 1위, Fischoff National Chamber Music Competition 특별상, International Chamber Music Ensemble Competition 1위, Oberlin International Piano Competition 3위, NEC Piano Department Honors Competition 우승 등 미국에서 역시 독주와 실내악 부문 모두 상위 입상하여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다양한 연주활동으로 이른 시기부터 관객과의 만남을 이어온 윤정은은 2001년 금호 영재 콘서트 시리즈 독주회를 시작으로 영산아트홀 젊은이의 음악제, 금호 영아티스트 콘서트 독주회, 삼익악기 후원 독주회 “꿈을 그리다” 등은 물론, 미국 Boswell Hall, Williams Hall, Morse Hall, Paul Hall 등 다수의 독주회를 개최하였으며, New England Philharmonic과 Concord Orchestra와 함께한 각 두 차례 협연과 NEC Honors Competition 우승으로 Schumann Festival에서 초청연주를 갖는 등 솔리스트로서의 음악성을 여실히 보여주었다. 피아노 트리오와 피아노 듀오, 첼로와의 듀오 연주 등 실내악에도 노력을 아끼지 않았던 그녀는 뉴욕 카네기홀의 Weill Recital Hall과 링컨센터의 Alice Tully Hall을 비롯하여 Jordan Hall, Keiter Center 등에서 연주하였으며, NEC Chamber Music Honor Ensemble로 선정되어 Gala Concert를 펼쳤다.


2016년 국내무대에서 본격적인 활동의 시작을 알린 그녀는 예술의전당 설아회 정기연주회, NEC 150주년 기념 동문음악회 피아노 앙상블 연주, 서울대학교 현대음악 시리즈 Studio2021의 Ensemble2021 연주, 일신프리즘시리즈 앙상블 노바 I(일신홀), NEC 챔버 뮤직 시리즈, 서울대학교 Academy2021 Concert with Ensemble Nova 등 다수의 실내악 무대를 가지며 활발한 연주활동을 전개해 나갔다. 뿐만 아니라 귀국 독주회(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 엘림선데이 콘서트 초청 독주회, CCMF 창원현대음악제 – 작곡가 김새암, 심은영의 피아노 독주 작품 초연, 서울대학교 리게티 워크샵 렉처와 연주, 바이올리니스트 나이젤 암스트롱, 플루티스트 안영지와의 듀오 연주 등 솔리스트이자 실내악 연주자로서 시대와 장르의 범위를 넓혀 자신만의 음악적 발자취를 남겨가고 있다. 또한 그녀는 2021년 2월 세종문화회관 체임버홀에서 있었던 독주회에서 리게티 에튀드 제1권의 전 6곡을 연주하였고, 이는 서울문화재단의 예술창작활동 지원 사업으로 선정된바 있다.


국내에서 최희연, 백혜선, 안소연, 김미경 교수를, 미국에서 변화경, 강충모, Matti Raekallio 교수를 사사하고, Seymour Lipkin, Vivian Hornik Weilerstein의 실내악 코칭을 받은 피아니스트 윤정은은 현재 앙상블노바(Ensemble Nova)와 트리오 리베르떼(Trio Liberté) 멤버로 활동 중인 동시에 서울대, 경희대, 국민대, 예원, 서울예고에 출강하며 후학을 양성하고 있다.



Korean pianist Jung Eun Yoon has been playing piano since the age of six, and studied at the Yewon School of the Arts and Seoul High School of Arts. At age 16, she went to the USA to study with Professor Wha Kyung Byun at the New England Conservatory in Boston where she earned the Bachelor of Music. Also she studied with Prof. Matti Raekallio and Prof. Choong-Mo Kang at the Juilliard School, and earned Master of Music degree. Ms. Yoon is pursuing her Doctor of Musical Arts degree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under the guidance of Professor Hie-Yon Choi. Whilst her studies, she received the Wallace Scholarship, Juilliard Alumni Scholarship, Bernard P. & Leigh M. Seder Scholarship, and SNU Alumni Scholarship.

As she started her doctoral studies at SNU, Ms. Yoon developed a distinct interest in modern music, and worked as a coordinator at Studio2021 project at SNU. Currently she is a member of Ensemble 2021, and performing various repertoires of 20th and 21st centuries.
Her award-winning performances were at the age of eighteen when she won first prizes in the New England Philharmonic Young Artist Competition as well as the Concord Orchestra Young Artists Competition. She performed as soloist with these orchestras playing Prokofiev’s piano concerto No. 3 in 2005 and 2006 with Richard Pittman conducting.


Ms. Yoon has won awards in Korea including the Korea Times Young Artist Competition, the National Teenager Competition, the Kookmin Competition, the Chunchu Music Competition, and the Bechstein Competition. She won the Oberlin International Piano Competition, Fischoff National Chamber Music Competition, International Chamber Music Ensemble Competition, and NEC Piano Department Honors Competition.
Her solo recital performances in Korea include the Prodigies Recital Series, and the Young Artist Series recitals in Kumho Art-Hall, recitals at Seoul Arts Center and Samick Art-Hall. Other solo performances include the Euro Music Festival in Leipzig, the Messiaen Festival, and the Schumann Festival at Jordan Hall in Boston.


An experienced chamber musician, Ms. Yoon has appeared in piano quartet and trio performances at Jordan Hall in Boston, and in NYC at Alice Tully Hall and Weill Recital Hall at Carnegie Hall.
Ms. Yoon is currently teaching at Yewon School, Seoul Arts High School.